상단여백
HOME 경제/생활 건강
펜타닐, 미국에서 가장 치명적인 약물로 헤로인 제쳐
  • Laura Choi 기자
  • 승인 2018.12.13 08:29
  • 댓글 0

(미국의 약물 과다 사망자 수는 1999 년에서 2016 년 사이에 세 배로 증가했다 ⓒ AFP Relaxnews=GNN뉴스통신)

LauraChoi 기자=AFP Relaxnews 통신은 “미 연방 보건 당국이 펜타닐(Fentanyl)이라는 합성 마약이 2016 년에만 18,000 명 이상의 생명을 앗아가는 등 미국에서 가장 치명적인 마약으로 헤로인을 능가했다고 12일(현지시간) 밝혔다"고 전했다.

질병 통제 및 예방 국립 센터(National Center for Health Statistics) 보고서에 따르면, 2016 년의 모든 약물 과다 복용 사망자의 29 %가 펜타닐 중독으로 밝혀졌다.

펜타닐은 프린스(Prince)와 톰 페티(Tom Petty)를 포함한 록 스타들을 죽음으로 내몬 것으로 유명한 ​​강력한 합성 마약이다.

뇌에서 모르핀이나 헤로인과 같은 작용을 하지만 작용이 50 배에서 100 배까지 강력하며 이는 과다 복용으로 이어질 수 있다.

한편, 미국의 마약 과용에 의한 사망률은 1999 년부터 2016 년까지 3 배로 증가했다. 미국은 지속적인 오피오이드 남용에 직면하고 있다.

그 중 펜타닐 관련 약물 과다 복용 사망자는 2013 년부터 2016 년까지 매년 두 배씩 증가했다. 2013 년 100,000 명당 0.6 명에서 2014 년 1.3 명, 2015 년 2.6 명, 2016 년 5.9 명으로 증가했다.

헤로인과 메타암페타민으로 인한 사망자는 2011 년에서 2016 년 사이에 세 배 이상 증가했다.

헤로인(Heroin)은 2012 년부터 2015 년까지 약물 과다 사망의 주요 원인이었다고 보고서는 전했다.

처방전 진통제 옥시코돈(Oxycodone)은 2011 년 최고치를 기록했다.

그 외 최악의 마약으로 코카인이 꾸준히 2 위 또는 3 위를 차지했으며, 그 다음으로는 메탐페타민이 그 뒤를 이었다.

Laura Choi 기자  moh.laurachoi@gmail.com

< 끝 >
전 세계 모든 도시의 아침을 여는 창! GNN 뉴스통신
[GNN 뉴스통신]
프랑스 AFP Relaxnews 통신사 뉴스 한국 내 독점 배급사
<저작권자 © GNN News Agency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Laura Choi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중요 뉴스
노트르담 대성당 복원에 몇 십년 걸릴수도
[사회/문화]
노트르담 대성당 복원에 몇 십년 걸릴수도
파리 노트르담 성당 불길에 휩싸여
[해외]
파리 노트르담 성당 불길에 휩싸여
디즈니, 넷플릭스에 스트리밍 도전장
[연예/스포츠]
디즈니, 넷플릭스에 스트리밍 도전장
여백
여백
세계는 지금
마크롱, 영국의 브렉시트 지지자 '거짓말쟁이' 조롱
마크롱, 영국의 브렉시트 지지자 '거짓말쟁이' 조롱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